셀파소프트

DB성능관리 시장, 셀파소프트 공격 행보 주목

 



셀파소프트가 2016년 DB성능관리 시장에서 외연 확대에 본격 나서 주목된다.

셀파소프트는 지난 10여년간 제품 기술에 의존한 영업활동에서 벗어나 올해들어 적극적인 마케팅 및 골드 총판 영입을 통해 제품 인지도 확산 및 고객층 다양화를 위해 속도를 내는 모습이다.


단순한 DB성능 모니터링 솔루션 제공업체 이미지를 벗어나겠다는 뜻도 분명히 했다.


셀파소프트는 주력 상품인 오라클용 DB성능관리 솔루션 HTML5 버전을 다음달 선보이고, 오픈소스 DB로 주목받고 있는 포스트그레SQL이나 마리아DB에 대한 지원도 대폭 강화한다. 관련 기업들과의 협력도 강화하기로 했다.


셀파소프트는 지난해 매출 45억원을 기록했다. 올해는 50억원을 목표로 잡았다. 해외 사업도 기대를 거는 모습이다.


delight_ko4kWO2Wgeuf.jpg


셀파소프트 박기범 공동 대표는 "지난해 중국 자와소프트와 제휴를 맺고 시범 프로젝트를 여러 개 진행했는데 올해는 매출이 본격 발생하고 사업 규모도 커질 것이다"고 말했다.


황치규 기자  delight@zdnet.co.kr   


▽ 기사 전문을 보고싶으시다면 아래 관련기사를 클릭해주세요 

기사원문 :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60128161025



KT-KT DS-셀파소프트, 오픈소스 사업 협력  

[신SW상품대상 추천작] 셀파소프트 `셀파마리아`  

목 록